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코로나19 환자 눈물에서 바이러스 검출"

중국 연구진 발표

  • 박성규 기자
  • 2020-02-28 22:18:24
  • 정치·사회
중국 연구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 1명의 눈물 등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나왔다고 주장했다.

28일 중국 저장(浙江)대학 공식 위챗(중국판 카카오톡) 계정에 따르면 저장대학 의학원 부속 제1 병원 선예(沈曄) 부원장이 이끄는 연구진은 최근 ‘의학 바이러스학 잡지(Journal of Medical Virology)’에 이 같은 주장이 담긴 글을 발표했다.

연구진은 결막염을 앓고 있던 환자 1명의 눈물과 결막 분비물 샘플을 핵산검사한 결과 코로나19 양성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선 부원장은 “이 환자의 결막염과 코로나19가 관련 있으며, 눈 부위를 통해 코로나19가 전염될 위험이 있다는 점, 호흡기가 코로나19 전염의 유일 경로가 아닐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 논문의 결론”이라고 밝혔다.
/박성규기자 exculpate2@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