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홍콩 경찰, ‘빈과일보 사주’ 등 민주 인사들 전격 검거

“8·31 불법집회 참여 혐의”

  • 박성규 기자
  • 2020-02-28 22:22:26
  • 정치·사회
홍콩 경찰이 반중국 성향 신문인 ‘빈과인보’ 사주 등 범민주 진영 인사들을 전격적으로 검거했다.

28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홍콩 경찰은 이날 오전 빈과일보 사주 지미 라이(라이치잉·黎智英·71)를 자택에서 체포해 경찰서로 연행했다.

지미 라이와 함께 홍콩 최대 야당인 민주당의 전 주석 융섬(楊森·72)과 홍콩의 대표적인 노동단체 홍콩직공회연맹(HKCTU) 주석 리척얀(李卓人·63)도 경찰에 체포됐다.

이들은 모두 지난해 8월 31일 불법 집회에 참여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미 라이는 이날 법원의 보석 결정으로 풀려났다.
/박성규기자 exculpate2@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