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가

하나금융, 지역경제 활성화에 100억 투입

온누리상품권·지역화폐 구입
급여·복지혜택 등 일부 제공

  • 빈난새 기자
  • 2020-03-26 11:13:14
  • 금융가
하나금융, 지역경제 활성화에 100억 투입
서울시 중구 하나은행 을지로 본점 외벽에 “힘내라 대한민국” 응원메시지가 불을 밝히고 있다. 하나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들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고 응원하기 위해 지난 6일부터 본점과 홍대 H-PULSE 랜드마크 건물에 ‘대국민 응원의 빛’을 밝히고 있다. /사진제공=하나은행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의 진두지휘 아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원에 선제적으로 나서고 있는 하나금융그룹이 이번에는 직격탄을 맞은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온누리상품권과 지역화폐를 100억원어치 구입하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상품권 구입에는 하나금융그룹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했다. 그룹 임직원들은 6개월간 급여나 복지혜택 등의 일부를 온누리상품권과 지역화폐로 받기로 했다. 온누리상품권은 전국 전통시장과 상점가 및 상권 활성화 구역 내 가맹점에서, 지방자치단체가 발행하는 지역화폐는 해당 지자체 내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쓸 수 있다.

하나금융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하나금융 임직원이 동참하기로 뜻을 모았다”며 “이를 계기로 하나금융이 지역사회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위기 극복을 위한 작은 디딤돌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빈난새기자 binther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