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돈 입금 후회, 죄책감 들어"…'박사방' 유료회원 추정 40대, 한강에 투신해 사망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오승현 기자




성착취 영상물이 대량으로 유통된 텔레그램 ‘박사방’ 가담자로 추정되는 40대 남성이 한강에 투신해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27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47분쯤 한강 영동대교에서 40대 남성 A씨가 투신했다.

/연합뉴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최근 사회적 논란의 중심에 선 텔레그램 대화방인 ‘박사방’에 참여했다가 이를 비관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

투신 현장에서 발견된 A씨의 가방에서 나온 유서에는 “박사방에 돈을 입금했는데 일이 이렇게 커질 줄 몰랐다. 후회한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인근 폐쇄회로(CC)TV와 유서를 토대로 A씨의 정확한 투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15 06:30:2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