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문화 · 스포츠방송·연예
힙합과 만난 '깡' 리믹스, 음원차트 1위 석권

하이어뮤직 '깡' 리믹스 버전 인기

비 "깡동단결인가"

‘깡’ 리믹스 버전 커버. /사진제공=하이어뮤직




‘깡 열풍’이 트렌디한 힙합 뮤지션들을 만나 더욱 높은 파괴력을 보여줬다. 가수 비와 힙합 레이블 하이어뮤직 뮤지션들이 함께한 ‘깡’ 리믹스 버전이 발매 직후 음원차트 정상에 올랐다.

‘깡 오피셜 리믹스’는 5일 오전 8시 기준 멜론, 지니, 벅스에서 실시간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소리바다에서는 2위에 올랐다. 전날 오후 6시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깡’ 리믹스 버전은 발매 직후 순위가 빠르게 치솟아 5시간 만인 오후 11시께 최대 음원 서비스 사이트인 멜론에서 1위를 기록했다.

‘깡’ 리믹스 버전에는 하이어뮤직 수장 박재범을 비롯해 래퍼 김하온(HAON), pH-1, 식케이(Sik-K)가 참여했다. “화려한 조명”, “나 쓰러질 때까지 널 위해 춤을 춰” 등 원곡 가사도 살렸다. 리믹스 음원과 함께 공개된 뮤직비디오에는 박재범, 김하온, pH-1, 식케이뿐만 아니라 원곡 주인공 비까지 마지막에 깜짝 등장해 ‘깡’ 안무를 선보인다.



‘깡’ 원곡은 비가 2017년 내놓은 미니앨범 ‘마이 라이프 애’(MY LIFE 愛)의 타이틀곡이다. 발매 당시에는 오글거리는 콘셉트와 자기애 가득한 가사 등으로 트렌드에 뒤떨어진다는 평가를 받았지만, 최근 ‘밈’과 댓글 문화 속에서 다시 떠올랐다.

비는 ‘깡’ 리믹스 버전이 음원 차트에서 1위에 오르자 SNS에 “이거 왜 이러는 거죠 이상한데…‘깡동단결’인가. 이러면 안 되는데…놀자고 한 일인데”라며 소감을 밝혔다.
/김현진기자 stari@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관련태그
#깡, # 힙합, # 리믹스
주요 뉴스
2020.07.04 17:34:3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