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앨리스' 주원, 피 흘리면 쓰러져…"'박진겸 죽음'에 대한 진실 드러난다"
/ 사진제공=SBS 금토드라마 ‘앨리스’




주원이 피를 흘리며 쓰러진다.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극본 김규원·강철규·김가영 / 연출 백수찬)가 반환점을 돌며 강력한 스토리 폭탄을 터뜨리고 있다. 특히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충격 전개의 연속은 ‘앨리스’의 백미다. 지난 8회 엔딩 역시 박진겸(주원 분)의 사망 소식으로 시청자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시간여행자 연쇄살인마 주해민(윤주만 분)에게 위협당하던 윤태이는 건물 옥상에서 추락했다. 그러나 그녀가 눈을 뜬 곳은 2020년이 아닌, 2021년이었다. 그녀는 곧장 박진겸이 있는 경찰서로 달려갔다. 그러나 박진겸이 이미 사망했다는 상상 초월의 답변이 돌아왔다. 이에 정말 박진겸이 사망한 것인지, 박진겸이 사망하면 이후 전개는 어떻게 될 것인지 궁금증이 치솟았다.

이런 가운데 25일 ‘앨리스’ 제작진이 박진겸과 관련된 충격적인 현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진겸은 어딘지 알 수 없는 장소에 급하게 달려온 것처럼 보인다. 이어 무언가에 집중한 채 뚫어져라 바라보고 있다. 박진겸은 선천적 무감정증을 겪는 인물인 만큼, 좀처럼 표정에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다. 그런 박진겸에게 무언가 위급한 상황이 생겼음을, 그가 매우 심각한 상황에 처해 있음을 알 수 있다.



가장 시선을 강탈하는 것은 바로 쓰러진 박진겸이다. 정신을 잃은 박진겸의 팔에서는 붉은 피가 주르륵 흐르고 있어 더욱 불안감을 자아낸다.

이와 관련 ‘앨리스’ 제작진은 “오늘(25일) 방송되는 9회에서는 ‘박진겸의 죽음’에 대한 진실이 드러날 것이다. 이 과정에서 박진겸이 몇 번이고 위기에 처한다”면서 “주원은 강력한 집중력은 물론 몸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이 같은 박진겸의 상황을 에너지틱하게 담아냈다. 주원이라는 배우가 가진 저력이 빛날 것이다. 시청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귀띔했다.

박진겸이 처한 역대급 위기와 ‘박진겸의 죽음’에 대한 진실은 무엇일지.

반환점을 돌며 더욱 강력한 몰입도와 폭풍 전개를 예고한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 9회는 9월 25일 금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또한 OTT 플랫폼 웨이브(wavve)에서 온라인 독점 공개된다.

/안정은기자 seyoung@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