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문화 · 스포츠자동차
정의선 야심작 제네시스, 출범 5년만에 40만대 판매 눈앞

2015년 직접 이름 정하며 출사표

프리미엄브랜드 발돋움 기반 다져

올 국내 벤츠·BMW 판매량 웃돌아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의 고급차 시장 도전을 위한 역작인 ‘제네시스’가 출범 5년 만에 40만대 판매 고지를 눈앞에 두고 있다. 세계 시장에서 중저가 모델로 승부하던 현대차(005380)가 프리미엄 브랜드로 발돋움할 기반이 다져졌다는 분석이 나온다.

1일 현대차에 따르면 제네시스는 지난 2015년11월 출시 후 올 9월까지 글로벌 누적으로 38만4,471대를 판매했다. 출시 다음해인 2016년만 하더라도 글로벌 판매량은 5만7,451대 수준이었지만 2019년에는 7만7,134대까지 판매량이 늘었다. 올해는 중형 스포츠세단 G70의 부분변경 모델과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70의 신차 출시를 고려하면 연간 판매량 10만대를 넘어설 가능성이 높게 점쳐진다. 이 경우 2016년에 비해 연간 판매량은 2배가량 늘어나는 셈이고 누적 판매량은 40만대를 돌파하게 된다. 제네시스는 2015년 정 회장이 고급차 시장 진출 목표를 밝히며 직접 이름까지 정해 내놓은 브랜드다. 현대차그룹은 중저가 차량 판매로 세계 시장 5위권의 완성차 업체로 성장했지만 추가 성장을 위해서는 고급차 시장 도전이 필수적이었다. 당시 제네시스 브랜드를 출시하며 정 회장은 “전 세계 고객들의 성원 덕분에 현대자동차가 세계 자동차 시장을 주도하는 회사로 발전할 수 있었다”며 “이제는 제네시스 브랜드를 통해 ‘럭셔리’라는 새로운 목표를 향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5년 전 불가능할 것만 같던 정 회장의 목표는 차츰 현실화하고 있다. 국내 시장에서 제네시스는 이미 세계적 명차들과 어깨를 겨누는 수준이다. 올 9월까지 제네시스의 국내 판매량은 7만7,358대로 메르세데스벤츠(5만3,571대)와 BMW(4만1,773대)의 국내 판매량을 넘어섰다. 지난해까지만 하더라도 제네시스 판매량은 벤츠에 1만대가량 뒤처졌다. 제네시스는 국내 시장에서 경쟁하던 고급차 브랜드를 앞선 경험을 바탕으로 미국·중국은 물론 유럽 시장까지 차례대로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5년이 제네시스 브랜드가 정체성을 정립하는 기간이었다면 향후 5년은 세계 프리미엄 브랜드와 본격적인 경쟁에 나서는 시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서종갑기자 gap@sedaily.com

정의선 현대기아자동차 회장이 지난 2015년 11월4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전 세계 고급차 시장을 겨냥한 브랜드 ‘제네시스’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권욱기자






최초 공개된 제네시스 GV70 디자인./사진제공=제네시스


제네시스 더 뉴 G70./사진제공=현대차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산업부 서종갑 기자 gap@sedaily.com
김언수 장편소설 '뜨거운 피' 여주인공 인숙의 말입니다. 남 탓, 조건 탓하며 현실과 타협하는 부끄러운 기자가 되지 않으려 오늘도 저항 중입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