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부동산분양
특화시설 내세워 프리미엄 1억대까지···'브랜드 지식산업센터' 급증




대형 건설사들이 아파트와 오피스텔, 상업시설 등에서 쌓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지식산업센터 사업에서도 우위를 선점하고 있다. 다양한 특화시설과 준공 후 사후관리 등 체계적인 서비스까지 더해져 1억원이 넘는 프리미엄을 형성한 브랜드 지식산업센터도 등장했다.

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현대엔지니어링이 서울 송파구 문정동 법조타운에 선보인 ‘문정역 테라타워’는 지식산업센터에서는 드물게 1억원 넘는 프리미엄을 형성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의 안정적인 시공능력과 함께 ‘현대 테라타워’, ‘힐스테이트’라는 브랜드 파워와 특화설계가 흥행성공의 가장 큰 이유로 꼽힌다.

광교신도시 마지막 도시지원시설 13-4-2,3블록에 들어서는 지식산업센터 '광교 Q캠퍼스는' 최근 시공사인 태영건설의 데시앙 브랜드 이름을 건 '광교 플렉스 데시앙(조감도)'으로 단지 명을 바꿨다. 지식산업센터에서 보기 드문 특화시설로 전용 테라스와 단지 외부 선큰가든, 커뮤니티 스텝을 조성했다. 또 3층 에코가든, 옥상 및 5층에 별도의 휴게공간인 스카이&리프레쉬가든을 마련해 입주자 휴식공간도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지식산업센터에 입주하는 기업의 특성 상 협력사의 빈번한 방문 및 지역 내 부족한 주차공간을 고려해 법정대비 약 300%의 주차 공간을 확보해 업무편의성을 극대화 시켰다. 공급구성은 지하 5층 ~ 지상 15층 연면적 4만4,765㎡, 총 303호실과 근린생활시설 15실로 조성된다.



GS건설의 자회사 자이에스앤디는 서울 양평동에서 자체사업으로 브랜드를 내건 지식산업센터 '양평자이비즈타워'를 선보인다. 단지가 들어서는 영등포 일대는 지식산업센터와 공장 밀집 지역으로 유사 업종 집적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또 입주기업과 근로자들을 위해 최적의 업무환경을 조성해 신개념 도시형 지식산업센터를 선보일 예정이다.

SK건설이 안양시 금정구에 공급하는 ‘금정역2차 SK V1 tower 지식산업센터’ 역시 기업체들의 이용이 용이하도록 특화설계를 적용했다 .1층~6층의 저층부에는 제조업 특화 작업지원 시설과 창고시설로 활용할 수 있게끔 드라이브인 설계를 접목했으며, 최대 층고 6m, 도어투도어 시스템 등으로 업무효율성을 최대한 끌어 올렸다. 이 밖에 근로자의 휴식을 위한 휴게공간도 곳곳에 배치할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최근 지식산업센터는 전통적 수요인 제조업부터 첨단 IT업까지 모두 아우룰 수 있게 진화되고 있는 오피스 상품으로 인기가 높다"며 "지역 내에서도 랜드마크를 선점하기 위해서는 아파트와 같이 브랜드에 따른 특화설계와 체계적인 관리방식 등이 미래가치를 좌우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윤선 기자 sepys@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