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장경태 "김건희, 초라한 모습으로 구석에…누가 수행했나"

尹 '제2 부속실 폐지 공약' 직격하기도

김건희(윗줄 가장 왼쪽) 여사는 지난 29일 레이나 소피나 국립 미술관에서 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 영부인들과 기념 촬영을 했다. 스페인 왕실 트위터 캡처




장경태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김건희 여사가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한 각국 영부인들과 찍은 단체 사진을 두고 “초라한 모습을 보이는 인상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장 의원은 지난 30일 cpbc라디오 ‘오창익의 뉴스공감’을 통해 “가장 중요한 건 우리 김 여사님 도대체 누가 수행하고 있는 것이냐”며 이같이 밝혔다.

장 의원은 “영부인의 외교 일정, 공식 일정, 만찬 참석 일정 등 수행을 과연 어떤 분들이 하고 계시는지 궁금하다”며 “거기에 대해 명확하게 밝혀주셨으면 좋겠다”고 촉구했다. 그는 “김 여사의 수행과 관련해 아직 대통령실이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며 "제1부속실은 대통령 일정을 수행해야 하고 또 대통령이 알고 있는 안보 정보는 영부인과 공유할 수 없다. 그렇기 때문에 분리해서 제2부속실을 둔 것"이라며 윤석열 대통령의 이른바 ‘제2부속실 폐지 공약’ 이행을 직격했다.

장 의원이 지적한 사진은 지난 29일(현지시간) 레이나 소피나 국립 미술관에서 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 영부인들과 기념 촬영을 한 김 여사의 모습인 것으로 보인다. 스페인 왕실 트위터를 통해 공개된 당시 사진에서 김 여사는 다른 영부인들에 비해 얼굴이 잘 보이지 않은 채 뒤에 서 있었다.



김건희 여사는 지난 29일(현지시간) 스페인 산일데폰소궁에서 펠리페 6세 국왕 부인 레티시아 왕비를 비롯한 나토 동맹국, 파트너국 정상 영부인들과 기념촬영을 했다. 스페인 왕실 트위터 캡처


다만 해당 사진을 제외하고 공개된 나머지 사진들에는 나토 동맹국, 파트너국 정상 영부인들과 나란히 서서 기념촬영에 임하는 김 여사의 모습이 담겼다.

앞서 김 여사는 지난 27일(현지시간) 스페인으로 떠나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 16개국 정상 배우자와 스페인 왕실 주관 배우자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국제 외교 무대에 정식 데뷔했다. 김 여사는 지난 28일(현지시간) 개원 11년이 된 스페인 한국문화원을 방문해 한복을 주제로 한 의상전시 공간과 한글학당 등을 둘러봤다. 또 같은 날 국왕 펠리페 6세가 주관한 환영 갈라 만찬에서 레티시아 스페인 왕비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배우자인 질 바이든 여사와 대면했다. 또 지난 29일(현지시간)에는 산일데폰소 궁과 인근 왕립 유리공장, 소피아 왕비 국립미술관 등 스페인 문화예술 정수로 꼽히는 곳을 둘러본 뒤 윤 대통령과 함께 스페인동포 초청 간담회에 참석했다.

윤 대통령과 김 여사는 지난 30일(현지시간) 3박 5일간 스페인 방문을 마치고 귀국길에 올랐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