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오후 9시까지 전국 1만5725명 확진…어제보다 4000여명 많아

월요일 동시간대 13주만에 최저치

개천절 연휴 영향도

9월 30일 오전 인천공항 입국자 전용 코로나19 검사센터의 모습. 연합뉴스




코로나19 재유행이 진정세를 나타내는 가운데 3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1만명대 중반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사람은 1만5725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동시간대(1만1672명)보다 4053명 많은 셈이다.

1주일 전인 지난달 26일(3만6254명)보다 2만1529명, 2주일 전인 지난달 19일(4만5974명)보다는 3만249명 적다. 월요일 중간 집계 기준으로 7월 4일(1만7146명) 이후 13주 만에 최저치인 것으로 나타났다.



통상 월요일에는 주말에 줄어들었던 검사 건수가 다시 늘면서 확진자 규모가 느는 양상이 나타난다. 하지만 이날은 개천절 휴일이어서 검사 건수 증감의 영향이 적었던 것으로 풀이된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확진자가 추가되겠지만 4일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1만명대에 머물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오후 9시까지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8343명(53.1%), 비수도권에서 7382명(46.9%) 나왔다.

지역별로는 경기 4643명, 서울 3086명, 경남 975명, 경북 899명, 인천 880명, 대구 807명, 충남 614명, 강원 541명, 전북 522명, 충북 499명, 대전 468명, 전남 427명, 부산 363명, 울산 358명, 광주 320명, 세종 184명, 제주 139명이다. 지난달 27일부터 이날까지 1주간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3만9410명→3만6139명→3만864명→2만8497명→2만6960명→2만3597명→1만2150명으로 하루 평균 2만8231명이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손동영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손동영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