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구글 캠퍼스 서울, 상반기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 6곳 선정

가상화폐거래소 등 6곳 이주부터 구글 캠퍼스 서울 6개월간 입주
글로벌 프로그램 우선 참여권, 글로벌 시장 진출맞춤 지원 혜택



구글 캠퍼스 서울, 상반기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 6곳 선정
구글 캠퍼스 서울의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에 최종 선정되는 이번주부터 입주를 시작하는 6곳의 스타트업 대표들이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 위치한 구글 캠퍼스 서울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구글코리아
가상화폐 거래 정보 플랫폼 ‘코인매니저’, 360도 VR 영상 스트리밍 솔루션을 서비스하는 ‘알카크루즈’, 색칠놀이 앱을 개발하는 ‘예스튜디오’, 자녀 돌봄 서비스 플랫폼 ‘자란다’, 인공지능 기반 자연어 의미분석 솔루션 ‘큐라온’ 등이 새로 구글의 구글 캠퍼스에 입주해 글로벌 진출에 필요한 각종 지원을 제공받는다. 또 지난해 구글 캠퍼스에 입주한 머신러닝 플랫폼 서비스 ‘래블업’도 6개월간 구글 캠퍼스에 더 머무르며 해외 진출을 모색한다.

구글코리아는 글로벌 시장 진출에 나서는 스타트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 대상으로 이들 6곳의 스타트업을 신규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구글코리아의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은 구글의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지원을 통해 국내 스타트업의 성장 및 글로벌 진출을 돕는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구글 캠퍼스 서울에서 입주사 선정부터 지원 및 관리까지 직접 진행한다. 선정된 캠퍼스 입주 스타트업은 이번 주부터 6개월 동안 캠퍼스 서울의 입주사 사무 공간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구글은 스타트업 커뮤니티에 제품 및 서비스를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는 스타트업 쇼케이스를 포함해 매달 열리는 입주 스타트업 모임,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 중인 졸업사와의 만남 등 입주 기간 동안 스타트업 커뮤니티를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구글 직원과의 정기적인 미팅 및 구글 파트너 벤처캐피탈 투자자 등의 외부 멘토 네트워킹 기회도 함께 주어진다.

구글코리아는 이번에 선정한 상반기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을 통해 이미 제품 및 서비스를 출시했거나 3개월 이내 출시 계획이 있고, 스타트업 커뮤니티를 위해 전문성을 공유하고 창업 문화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2인 이상 8인 이하의 규모의 스타트업 대상으로 서류 및 발표 심사를 거쳐 최종 6곳을 새로 선정했다.

6개월 간의 입주 기간 중 8명 이상의 규모로 성장하는 스타트업은 졸업하게 되며, 입주 기간이 지나면 재지원을 통해 기간을 연장할 수 있다.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은 입주사 졸업 이후 6개월마다 모집한다.

조윤민 캠퍼스 서울 프로그램 매니저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을 입주사로 맞이하게 되어 기쁘다. 각 입주사의 성장에 필요한 맞춤형 교육 및 멘토링 세션을 지속적으로 제공하는 것은 물론 글로벌 스타트업 프로그램 참여 기회를 통해 해외 시장 진출에 한층 더 가까워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며, “이번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을 통해 입주 스타트업이 전문성을 공유하고 국내 창업 생태계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사록기자 sar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