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현장] 효민, "티아라 활동 때보다 부담 내려 놔, 편하게 생각했다"

  • 이하나 기자
  • 2018-09-12 16:45:25
  • 가요
[현장] 효민, '티아라 활동 때보다 부담 내려 놔, 편하게 생각했다'
가수 효민이 새로운 디지털 싱글 앨범 ‘망고(MANGO)‘ 기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사진=지수진 기자

가수 효민이 티아라 멤버가 아닌 솔로로서 오랜만에 무대에 올랐다.

12일 오후 4시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는 가수 효민의 디지털 싱글 앨범 ‘망고(MANGO)’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무대를 마친 효민은 “많이 부담도 됐고 걱정도 됐고 잘해야겠다는 생각도 많이 들었다”라며 “그렇게 하면 안 될 것 같아서 전 솔로 앨범이나 티아라 앨범을 준비할 때보다 쉽게 생각하고 편하게 생각하자는 생각을 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렇게 하다보니 준비하는 과정에서 수월했던 것도 있고 쇼케이스 전날이나 컴백 전날에는 잠을 잘 못자는데 이번에는 잠도 푹 잤다”고 소감을 덧붙였다.

효민의 이번 앨범 타이틀곡 ‘망고’는 미니멀한 신스 사운드 기반의 팝 곡으로, 만난지 얼마 안 된 남녀 사이의 미묘한 감정선과 복잡한 연애 심리를 과일 망고에 비유한 곡이다.

한편 효민의 새 디지털 싱글앨범 ‘망고(MANGO)’는 1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오후 8시에는 팬 쇼케이스를 통해 최초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