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산업생활
팝아트 '러닝 위민' 지분을 편의점 경품으로 준다고?···MZ 정조준 [한입뉴스]

유통가도 '아트테크' 마케팅

줄리안 오피 작품 '러닝 위민'

2,200명에 지분 2조각씩 증정





예술 작품에 대한 MZ세대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미술 작품 소유권이 편의점 경품으로 나왔다. 유통가 경품으로 여행 상품권, 명품 등 고가의 상품이 나온 경우는 있었지만 미술 작품 소유권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마트24는 미술품 공동구매 플랫폼 아트투게더와 손잡고 줄리안 오피의 작품 '러닝 위민'(Running Women) 지분 소유권을 경품으로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마트24는 해당 작품의 지분 소유권을 총 4,400개로 나눠 선착순 2,200명에게 2조각씩 증정한다. 당첨자는 다음 달 말 작품 정보와 소유권을 보증하는 작품확인서를 받는다. 지분 2조각의 가치는 현재 2만원이다. 공동 소유자 찬반 투표를 통해 동의율이 50%를 초과하면 작품을 매각할 수 있다. 이 작품을 백화점, 호텔 등 영업 공간에 렌털한 수익도 지분에 따라 공동 배분된다. 아트투게더의 조각 거래 서비스를 통해 자신의 지분 소유권을 주식처럼 매매할 수 있다.



행사 상품을 구매하고 이마트24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에서 스탬프 5개를 모으면 이번 경품 행사에 참여할 수 있다. 대상 상품은 CJ·동서·롯데칠성 등 10개 브랜드 6,000종 상품이며, 5,000원 이상 구매 후 이마트24 모바일 앱의 통합바코드를 스캔 하면 스탬프 1개가 적립된다. 작품 지분 소유권 이외에도 KF94 마스크, 이마트24 모바일 교환권 등을 받을 수 있다.

이마트24 관계자는 “희소성에 가치를 두고, 재테크에도 관심이 많은 MZ세대(밀레니얼+Z세대)들에게 줄리안 오피 작품 소유권은 매력적으로 다가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보리 기자 boris@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