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방송·연예

‘워킹맘 육아대디’ 이경진, 친딸은 홍은희였다…오정연은?

  • 전종선 기자
  • 2016-05-26 21:41:39
  • 방송·연예

이경진의 친딸이 홍은희였다.

25일 방송된 MBC 일일특별기획 ‘워킹맘 육아대디’에서는 수란(이경진 분)이 미소(홍은희 분)와의 과거를 회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수란은 버스를 타고 가다가 예은(오정연 분)이 “내가 친딸이라도 그랬겠어?”라고 따지던 모습을 생각하다 과거를 회상했다.

과거 속에서 미소의 고모는 “청승 그만 떨고 나가!”라고 수란을 내쫓았다.

이에 수란은 “제발 우리 아이, 제가 키우게 해주세요”라며 매달렸다.

하지만 고모는 “내 동생, 너 구하려다 죽었어. 그 꼴을 봤는데 너 같은 재수 없는 년한테 애를 줄 것 같아? 평생 그 낯짝 내밀어 봐. 애한테 자기 아빠 어떻게 죽었는지 다 말할 테니까!”라고 협박했고 결국 미소 곁을 떠날 수밖에 없었다.

한편 MBC 일일특별기획 <워킹맘 육아대디>는 육아 방식을 두고 길을 잃은 부부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드라마다. 매주 월~금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사진=MBC ‘워킹맘 육아대디’ 방송화면캡처]

/전종선기자 jjs7377@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