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문화

마주보는 두 명의 함익

  • 이하나 기자
  • 2016-09-30 18:39:32
  • 문화
함익 역 최나라가 자신의 분신과 마주하고 있다.
30일 오후 2시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는 연극 <함익>의 프레스콜이 전막시연으로 진행됐다.

연극 <함익>은 세계적 명작 <햄릿> 속, 행간에 숨어 있는 ‘햄릿’의 심리적인 고독과 내재된 섬세한 여성성을 중심으로 재창작된 작품이다.

서울시극단 예술감독이자 2016년 이해랑연극상 수상자인 김광보가 연출을 맡았으며, <달나라 연속극>, <로풍찬 유랑극단> 등 고전희곡의 한국적 재해석으로 호평을 받았던 김은성이 극을 썼다.

주인공 함익 역은 최나라가, 함익의 분신 역은 56:1의 경쟁률을 뚫고 서울시극단 신입단원으로 합류한 신예 이지연이 맡았으며, 9월 30일부터 10월 16일까지 세종 M씨어터에서 공연된다.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