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사회전국
우송대, 4차 산업혁명 이끌 글로벌 인재 육성 나선다

엔디컷국제대학 개원 및 국제학술토론회 개최

우송대가 우송대의 글로벌 교육에 공헌한 존 엔디컷 총장의 이름을 딴 단과대학을 설립하며 4차 산업혁명 시대 인재양성에 나선다.

우송대는 오는 3월 2일 오후 2시 우송예술회관에서 엔디컷 국제대학(Endicott College of International Studies) 개원 선포식을 개최하고 3일에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 갈 인재양성을 위한 국제학술토론회를 개최한다.

재임중인 총장의 이름으로 명명된 엔디컷 국제대학은 솔브릿지국제경영대학의 AACSB 인증획득과 폴 보퀴즈 월드얼라이언스 멤버 선정 등 우송대 글로벌 교육에 공헌한 존 엔디컷 총장의 교육이념을 이어받아 아시아 최고 국제대학을 목표로 설립된 단과대학이다.

특히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고 재학생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대학이 혁신적 커리큘럼으로 학과를 개편했기에 그 의미가 크다.

엔디컷 국제대학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 갈 글로벌 소프트파워 인재 양성에 최적화된 커리큘럼으로 운영되며 100% 영어로 강의한다. 매니지먼트학부(Management studies), 기술과학부(Technology studies), 국제학부(International studies), 자유전공학부(Interdisciplinary studies) 등 4개 학부로 구성됐다.

빅데이터 활용과 인공지능(AI)산업이 중요시 될 4차 산업혁명 시대가 요구하는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글로벌 소프트파워 인재를 양성하고자 사물인터넷(IoT)/소프트웨어, 빅데이터를 활용한 비즈니스/혁신 마인드 교육을 강화한다.

인문, 역사, 사회과학 및 자연과학 등 교양과 기초학문의 토대위에 경영, 국제학, 정보기술학 등을 집중적으로 교육하며 이를 창의적으로 융합할 수 있는 능력을 배양코자 한다.



이날 행사에서는 세계 최고수준의 인시아드경영대학 학장을 역임한 세계적인 석학이자 마이크로소프트, 소니, 하얏트 인터내셔널, 닛산 등 세계 유수 기업들의 자문위원을 지낸 저명한 혁신·마케팅 기업 컨설턴트인 태국 싸신대학교 경영대학원장 디팍 제인 박사(Dr. Dipak C. Jain)를 비롯한 7개국 11명의 석학들을 초청해 대학발전을 위한 해외 자문위원으로 위촉한다. 미국 조지아공과대학과 엔디컷국제대학과의 상호발전과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한 학술교류협정을 체결하고 디팍 제인 박사에게는 명예박사학위를 수여할 계획이다.

3월 3일에는 서캠퍼스 우송관(W7) 4층 강당에서 ‘Industry 4.0: Impact and Opportunities for Asia’라는 주제로 국제학술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김홍기 우송대 엔디컷국제대학장은 “엔디컷국제대학이 아시아 최고의 국제대학이 되기 위해서는 최단기간 내에 세계 36개 대학으로 구성된 세계국제관계대학(원)연합(APSIA)의 멤버가 되어야 한다”며 “협업과 소통을 중시하고 혁신적·창의적 마인드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 갈 글로벌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대학과 전 교직원이 최선을 다해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전=박희윤기자 hypar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