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가인 ‘공황장애 패렴’ 고백…심리적으로 힘든 상태 “쾌유 빌어달라” 윤종신

  • 박재영 기자
  • 2017-06-01 15:30:12
  • TV·방송
가인 ‘공황장애 패렴’ 고백…심리적으로 힘든 상태 “쾌유 빌어달라” 윤종신
가인 ‘공황장애 패렴’ 고백…심리적으로 힘든 상태 “쾌유 빌어달라” 윤종신

가수 가인이 자신의 SNS에 의미심장한 글을 공개했다.

오늘 1일 가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과 함께 “불면증은 오늘 이나언니가 치료 도와주시기로. 근데 공황장애 따위 무대를 즐기고 밖에 돌아다니는것 좋아하는데 공황장애가 어제 팬들 안심시키고나니 바로 괜찮아졌더라고요.“라고 밝혔다.

또한, 가인은 “잠깐 순간적으로 욕이 좀 나오고 소심해져요. 누군가에게 상처주고 상처받은 만큼 그 두려움과 겁이 스스로를 불안증에 떨게 만들 뿐 악플러. 그리고 몰상식한 인간들. 불러서 욕 좀 하고 싶으나 질질 짜지 않음 기지배아님 앞으로 더 많이 남은 내 글에 댓글 따위 즐겨”ㅋ 마조히스트가 되어보자”라는 글을 작성했다.

지난달 31일 가인은 자신을 둘러싼 악성 루머에 대한 악성 댓글을 캡처, 조목조목 반박하며 악플러에 대한 전면전을 선포했으며 소속사 미스틱 엔터테인먼트는 악플에 대해 강경 대응을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윤종신이 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채널 A ‘하트시그널’ 제작발표회에서 가인의 상태에 대해 “치료 받고 있는 중이고 오늘 기사가 나갔는데 심리적으로 힘든 상태였던 것 같다”라고 밝혔다.

이어 윤종신은 “보호자, 회사 관계자와 대화하고 있고 빨리 안정된 상태가 와서 가인 씨다운 모습으로 나타나게 되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쾌유를 빌어달라”고 이야기했다.

[사진=가인SNS 캡처]

/서경스타 박재영기자 pjy0028@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