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더유닛’ 종영] 男유키스 준·의진·고호정·필독, 女예빈·앤씨아·이현주·양지원..18人 데뷔

‘더유닛’ 유닛B에 유키스 준, 빅플로 의진, 고호정, 필독, 마르코, 지한솔, 대원, 기중, 찬이, 유닛G에 소나무 의진, 예빈, 앤씨아, 윤조, 이현주, 양지원, 우희, 지엔, 이수지가 각각 9인의 최종 멤버로 확정됐다.

/사진=KBS 2TV ‘더유닛’ 방송 캡처




10일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는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유닛’ 파이널이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이날 파이널 생방송에서는 지금까지 4개의 미션을 통과한 36명 참가자들의 마지막 승부가 펼쳐졌다. 유닛B 멤버 9명, 유닛G 멤버 9명으로 최후의 18명을 결정한 것. 유닛B 2팀, 유닛G 2팀은 각각 팀곡과 단체곡을 준비했다.

이날 방송은 남녀 최종 후보 36명과 유닛 발표식을 통해 아쉽게 이별했던 참가자들 중 74명이 함께해 110명이 ‘더유닛’의 대표곡 ‘마이턴(My Turn)’ 무대를 꾸미는 것으로 시작했다. 생방송 MC는 산이가 맡아 문자 투표 안내와 실시간 투표 순위를 전했다.

/사진=KBS 2TV ‘더유닛’ 방송 캡처


첫 번째 무대는 여자 하양팀의 ‘팅(Ting)’ 무대로 시작했다. 하양팀 멤버 지원, 솜이, 지엔, 유나킴, 세미, 이수지, 단아, 양지원, 이현주는 레드 앤 와이트 컬러의 치어리더룩을 입고 무대에 올라 상큼하고 귀여운 콘셉트로 사랑에 빠진 소녀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여자 빨강팀은 ‘유 앤 아이(You & I)’를 선보였다. 멤버 차희, 신지훈, 윤조, 앤씨아, 의진, 예빈, 우희, 여은, 이보림은 네이비 글리터 시스루 걸리시룩 차림으로 등장, 고백 직전 떨림의 메시지를 경쾌하면서 우아한 분위기로 노래했다.

남자 멤버들 중 파랑팀은 ‘댄싱 위드 더 데빌(Dancing With The Devil)’에 맞춰 퍼포먼스를 펼쳤다. 한결, 제업, 동현, 김티모테오, 유키스 준, 세용, 지한솔, 록현, 수웅은 블랙셔츠에 레드 실크 수트를 입고 등장, 감각적이고 섹시한 퍼포먼스로 관객을 사로잡았다.

남자 검정팀은 ‘끌어줘’로 무대에 올랐다. 마르코, 찬, 기중, 대원, 의진, 필독, 이건, 동명, 고호정은 화이트와 블랙이 어우러진 셔츠와 팬츠를 착용, 성숙한 카리스마로 무대를 펼쳤다. 마지막 무대는 남녀 최종 후보 36명이 함께 단체곡을 열창하며 대미를 장식했다.



/사진=KBS 2TV ‘더유닛’ 방송 캡처


/사진=KBS 2TV ‘더유닛’ 방송 캡처


이후 유닛B와 유닛G의 최종 멤버 18명이 결정됐다. 유닛G 1위는 소나무 의진(10만 8066표), 2위는 다이아 예빈(8만 3910표), 3위는 앤씨아(8만 2074표), 4위는 윤조(7만 8519표), 5위는 이현주(7만 2090표), 6위는 스피카 양지원(6만 8193표), 7위는 달샤벳 우희(6만 6054표), 8위는 라붐 지엔(6만 1023표), 9위는 이수지(6만 954표)이 호명됐다.

유닛B 1위는 유키스 준(16만 5309표), 2위는 빅플로 의진(16만 4848표), 3위는 핫샷 고호정(9만 510표), 4위는 빅스타 필독(8만 2170표), 5위는 마르코(8만 1606표), 6위는 뉴키드 지한솔(7만 8504표), 7위는 매드타운 대원(7만 7886표), 8위는 아이엠 기중(7만 7337표), 9위는 에이스 찬(7만 4367표)이 최종 멤버로 발탁됐다.

‘아이돌 데뷔’는 전쟁이다. 연평균 300팀이 데뷔를 준비하지만 포화된 아이돌 시장에서 좌절하고 마는 경우가 태반이다. ‘더유닛’은 연예계에 데뷔했음에도 불구하고 기회가 부족한 현실에 자신의 능력을 제대로 보여주지 못했던 이들이 다시 무대 위에 서기 위한 치열한 도전과 성장과정을 그렸다. 예능 사상 최대 규모의 제작비와 인력을 투입해 데뷔 경력자들이 미처 보여주지 못했던 재능과 잠재력을 발굴, 이들의 재기를 도와줬다.

또한 ‘더유닛’은 참가자들의 미션 무대를 보고 아이돌 그룹 멤버를 직접 내 손으로 뽑는 ‘유닛 메이커’라는 개념을 도입, 5차에 걸쳐 국민 투표를 실시했다. 이 같은 설정이 Mnet ‘프로듀스 101’과 유사하다는 지적을 받았지만 참가자들이 주목받고 재기하는 데는 효과를 봤다. 선배군단 비, 황치열, 현아, 태민, 산이, 조현아의 따스하고 진심어린 조언은 뭉클함을 전했다.

오늘로써 최종 유닛에 선발된 유닛B 멤버 9명과 유닛G 멤버 9명은 화려한 데뷔를 앞두고 있다. 또 한 번의 도약, ‘더유닛’ 프로그램은 막을 내렸지만 앞으로 유닛들의 활동에 지속적으로 관심이 모아질 전망이다.

/서경스타 한해선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손동영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손동영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