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오피니언  >  피플

포춘코리아-한중청년리더협회, ‘제1회 한-중 청년리더포럼’ 개최

  • 2018-03-29 19:58:34
  • 피플
포춘코리아-한중청년리더협회, ‘제1회 한-중 청년리더포럼’ 개최
서울경제신문 자매지 포춘코리아와 한중청년리더협회 공동주최로 29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제1회 한-중 청년리더포럼’에 참석한 한중 청년 기업인 등 주요 내빈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린린(오른쪽부터) CIBE 해외사업총괄 최고경영자(CEO), 멜로디 리 넥스트제네레이션 컬래버러티브 차이나(Next Generation Collaborative China) 회장, 전병준 한중청년리더협회 회장, 김연광 주한 중국대사관 부대사, 송태권 포춘코리아 발행인, 박주선 국회부의장, 조현 외교부 제2차관, 최수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 김가람 사단법인 한국청년회의소중앙회 회장, 이상석 서울경제TV 대표, 김종갑 본투글로벌 대표, 박훈희 한중청년협회 대표설립자. /차병선 포춘코리아 기자

서울경제신문 자매지 포춘코리아와 한중청년리더협회가 29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 영빈관 에메랄드홀에서 ‘제1회 한-중 청년리더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한중 양국 경제산업의 미래를 이끌어갈 유망 청년 기업인들을 한자리에 모아 미래지향적 담론과 토론을 펼치는 장으로 기획됐다.

이번 포럼에 참석한 박주선 국회부의장은 축사에서 “한중관계는 이웃을 넘어 영원히 함께할 수밖에 없는 숙명을 가진 관계”라며 “이번 포럼이 한중관계의 새로운 디딤돌이 되기를 기원하며 국회나 정부 차원에서도 협력할 부분이 있다면 적극 돕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포럼을 주최한 송태권 서울경제 포춘코리아 발행인도 “위대한 일은 결국 사람과 사람의 만남에서 비롯됐다”며 “오늘 포럼이 한중 청년 리더들의 위대한 만남을 위한 첫발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약 6시간(1·2부 포함) 동안 진행된 한중 청년 리더들의 뜨거웠던 담론의 현장은 포춘코리아 5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병주 포춘코리아 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