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미스트리스’ 박병은, 무정자증 진단에 ‘패닉’

  • 김주원 기자
  • 2018-04-29 22:43:11
  • TV·방송
박병은이 무정자증 진단을 받아 충격에 빠졌다.

‘미스트리스’ 박병은, 무정자증 진단에 ‘패닉’

29일 방송된 OCN ‘미스트리스’에서는 황동석(박병은 분)과 한정원(최희서 분)이 아이가 생기지 않아 병원을 찾아 검사를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황동석은 “자기, 내가 방송에 출연해서 정자왕 됐던 거 알지?”라며 “어떤 결과가 나와도 걱정하지 말자. 모든 극복할 수 있다”며 아내를 걱정해줬다. 이에 한정원은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남편을 바라봤다.

그러나 의사는 예상외의 진단을 내렸다. 의사는 “무정자증이라고 들어보셨나요?”라고 하자 황동석은 “아니오”라며 당황스러워했다.

OCN 오리지널 ‘미스트리스’는 비밀을 가진 네 여자와 그들에 얽힌 남자들의 뒤틀린 관계와 심리적인 불안감을 다룬 미스터리 관능 스릴러 드라마다.

/ 서경스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