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SF9 로운, ‘어바웃타임’ 호평 이어 ‘여우각시별’ 캐스팅 확정

  • 최주리 기자
  • 2018-08-03 09:46:25
  • TV·방송
SF9 로운이 신인 연기자로도 확실한 눈도장을 찍는다.

그룹 SF9의 멤버이자 배우로서 인지도를 쌓아가고 있는 로운이 SBS 새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의 출연을 확정 지었다.

[공식] SF9 로운, ‘어바웃타임’ 호평 이어 ‘여우각시별’ 캐스팅 확정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후속으로 방송 예정인 ‘여우각시별’은 각각의 상처와 결핍을 안은 채 인천공항에서 만나게 된 이수연(이제훈)과 한여름(채수빈)이 인천공항을 스쳐 지나가는 수많은 인간 군상들과 부딪히면서, 사람과 사랑에 감동하게 되는 기분 좋은 ‘휴먼 멜로 성장기’로 이제훈, 채수빈, 이동건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또한 ‘시크릿 가든’ ‘신사의 품격’ ‘구가의 서’ 등을 연출한 신우철 PD와 ‘제빵왕 김탁구’ ‘가족끼리 왜 이래’ ‘낭만닥터 김사부’ 등을 집필한 강은경 작가가 의기투합하는 기대작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극 중 로운은 한여름의 인천공항 입사 동기이자 계류장 운영팀에서 근무하는 고은섭 역을 맡았다. 고은섭은 화려하고 특별한 것이 아닌 평범하고 일상적인 것을 추구하는 ‘노멀 크러시’ 족이자 성공보다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을 나타내는 ‘Work-life balance’의 줄임말)을 중요시하는 인물.

로운은 최근 종영한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 타임’에서 현실판 남동생 최위진 역을 맡아 호평을 받았다. 그는 철부지 동생부터 박력 있는 연하남까지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준 것은 물론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다양한 표정 연기와 훈훈한 비주얼로 눈도장을 찍었다.

또 지난 7월 31일 신곡 ‘질렀어’를 발표하고 SF9 멤버로도 활동하며 드라마에서와는 다른 섹슈얼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꾸준한 연기 활동을 이어가며 배우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는 로운이 ‘여우각시별’에서는 어떤 캐릭터를 만들어 낼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