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인기 웹툰을 영화로”... 네이버웹툰, 영상 콘텐츠 자회사 설립

법인명 ‘스튜디오N’... 권미경 대표 선임

  • 지민구 기자
  • 2018-08-09 14:59:09
  • 바이오&ICT

네이버, 스튜디오N, 웹툰, 네이버웹툰, 권미경, CJ ENM, 드라마, 영화, 마음의 소리

“인기 웹툰을 영화로”... 네이버웹툰, 영상 콘텐츠 자회사 설립

조석 작가의 ‘마음의 소리’ 등 네이버에서 연재된 인기 웹툰이 앞으로 자체 제작을 통해 영화나 드라마로 나온다.

네이버웹툰은 9일 영상 콘텐츠 제작 전문 자회사 ‘스튜디오N’을 설립했다고 밝혔다.

스튜디오N은 네이버웹툰의 웹툰 작품을 영화나 드라마 등으로 만드는 역할을 한다.

네이버웹툰은 2,000개 이상의 ‘오리지널 웹툰’을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 일 평균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방문자 수가 800만명에 달한다.

스튜디오N은 권미경 전 CJ ENM(옛 CJ E&M) 한국영화사업본부장이 초대 대표를 맡는다.

권 대표는 ‘명량’을 비롯해 ‘국제시장’과 ‘베테랑’ 등 1,000만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한 국내 영화 여러 편의 투자·마케팅·배급 업무를 총괄했다.

권 대표는 “웹툰 원작을 영상 콘텐츠로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방식을 찾아 다양한 이야기가 나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지민구기자 mingu@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