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비투비 서은광, ‘뜻밖의 Q’ 모든 코너에서 구멍 등극..구구단 세정은 정답 질주

  • 최주리 기자
  • 2018-08-12 11:18:28
  • TV·방송
‘뜻밖의 Q’ 1회에 함께 출연했던 동기인 서은광과 세정이 극과 극의 정답 지분율로 엇갈린 활약을 펼쳤다.

서은광은 힌트를 얻기 위해 폭풍 애교를 서슴없이 했고, 세정은 가사를 설명하다 막히자 승관의 개인기를 활용하며 순발력을 발휘하며 몸을 아끼지 않은 정답 욕구를 보여준 것이다. 그럼에도 서은광은 뜻박 벌칙자로, 세정은 MVP로 선정되며 정반대의 결과를 낳아 폭소를 유발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뜻밖의 Q’(기획 강영선, 연출 최행호 채현석) 15회에서는 ‘남녀노소 함께 부르는 떼창 유발 메가 히트송’이라는 주제로 이수근-은지원-황치열-서은광(비투비)와 전현무-유세윤-승관(세븐틴)-세정(구구단)이 각각 팀을 이뤄 퀴즈 배틀을 벌였다.

비투비 서은광, ‘뜻밖의 Q’ 모든 코너에서 구멍 등극..구구단 세정은 정답 질주

무엇보다 Q플레이어들 중 가장 빛나는 실력을 보여준 것은 세정이었다. 첫 방송에도 출연했던 그녀는 “다행이 많이 바꼈더라고요”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녀는 ‘바디 싱어’에서 전현무가 설명을 보자마자 ‘손에 손잡고’를 외치며 놀라운 실력을 보여줬다.

또한 세정은 가사를 설명할 때도 에이스다운 면모를 보여줬다. 그녀는 보아의 ‘No.1(넘버원)’을 설명하다가 같은 팀 팀원들이 헤매자 재빠르게 이전에 승관이 했던 개인기로 표현하며 정답을 이끌어내 놀라운 순발력까지 탑재했음을 보여줬다.

하지만 그런 세정에게도 위기의 순간은 있었다. 그녀는 ‘아는 만큼 부르는 노래’에서 첫 소절을 맡았는데, ‘적당히 바람이 시원해’라는 가사를 ‘적당히 시원한 바람’으로 잘못 부르며 시작하자마자 두 번 연속으로 오답을 낸 것이다. 이후 그녀는 가사를 완벽히 숙지하고 다시 안정적인 실력으로 돌아와 상큼한 매력을 분출했다.

특히 세정의 활약이 가장 두드러진 코너는 ‘이모티콘 퀴즈’였다. 그녀는 자신이 부른 노래인 ‘PICK ME’를 시작으로 ‘날 봐 귀순’, ‘비밀번호 486’을 연속으로 맞히며 시청자들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세정은 이 같은 거침없는 활약으로 당당하게 MVP를 거머쥐게 됐다. 그녀는 “이번에 와서 깜짝 놀랐어요! 너무 재미있어져가지고~”라며 MVP 소감을 밝혔다.

반면 세정과 함께 같은 1회 출연자였던 서은광은 세정과는 정반대의 모습을 보였다. 그는 은지원이 표현하는 ‘모나리자’를 순식간에 맞히는가 싶더니 자신의 차례가 되자 “이 노래가 뭔지 몰라!”라며 허당의 모습을 보이기 시작한 것이다. 우물쭈물하는 서은광의 표현력을 본 전현무는 “얜 표현을 너무 못해”라며 상대 팀인 그의 실력에 안심했다.

또한 서은광은 이어진 코너인 ‘아는 만큼 부르는 노래’에서도 자신이 맡은 파트를 몰라 헤맸다. 그는 세정이 불렀던 ‘PICK ME’의 가사를 몰라 폭풍 애교로 힘들게 힌트를 받아내는가 하면 ‘FAKE LOVE’의 정확한 가사를 알기 위해 초성 힌트를 썼음에도 헤매자 전현무가 영어 문법을 설명하며 도움의 손길을 건네 웃음을 유발했다.

뿐만 아니라 서은광은 ‘이모티콘 퀴즈’에서도 역시 갖은 노력에도 문제를 못 맞혀 폭소를 자아냈다. 계속해서 문제를 못 맞혔던 그는 급기야 Q플레이어들이 자리에 없는 것 아니냐는 의혹을 받으며 투명인간으로 전락하기도 했다. 그랬던 그가 마지막 문제에서 단독 찬스를 받으며 존재감을 폭발시켰다. 그는 이모티콘을 보며 홀로 춤을 추며 정답을 추측했고 결국 정답을 맞힌 것이다.

그럼에도 서은광은 가장 낮은 정답 지분율로 뜻박 벌칙자로 선정됐고, 그는 “제가 오늘.. 1회 때가 더 맞는 거 같아요”라며 마지막까지 능글거리는 입담을 펼쳐 웃음을 안겼다.

이 밖에도 황치열도 치열한 예능감으로 시작부터 웃음을 안겼다. 그는 중국어 버전 ‘뱅뱅뱅’을 무반주로 부르며 팀의 사기를 높였다. 이후 그는 ‘We are the world’와 ‘Yesterday’까지 해외 팬들을 위한 팝송 문제를 모두 맞히며 준비된 글로벌 예능인임을 입증했다.

이와 함께 평소 예능 노동자로 웃음을 터트린 유세윤은 예능 인센티브를 받았음을 밝혔고, 안경알로 깨알 장난을 치는 등 더욱 까불거리며 웃음을 빵 터트렸다. 은지원은 팀을 선정할 당시 ‘한오백년’을 자신이 골랐다는 것을 들키지 않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해 연막작전을 펼쳐 엉뚱함을 보였으며 부크박스인 승관은 ‘물들어’를 표현한 이모티콘을 보며 모두가 헤매는 와중에 제작진이 제시한 2007년 곡이라는 힌트에 당시에 활동했던 가수들을 줄줄이 읊으면서 음악 지식을 방출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처럼 ‘뜻밖의 Q’는 음악을 활용한 퀴즈로 대한민국을 넘어서 일본부터 케냐까지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안기고 있다. 몸동작을 활용하고 이모티콘을 사용하는 등 언어의 한계를 뛰어넘는 문제들과 글로벌 메가 히트송으로 해외 팬들에게도 다가가 메가 히트 예능으로의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뜻밖의 Q’ 방송 후 시청자들은 “서은광이랑 세정이 같은 1회 출연 동긴데 실력은 극과 극이야!”, “세정이 센스 있고 순발력 넘치고 귀엽고 다 잘하네~”, “서은광 때문에 완전 빵터짐”, “황치열 무반주 중국어 버전 뱅뱅뱅이라니 열정 대박!”, “유세윤 예능에서 인센티브까지 받는 참 예능인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뜻밖의 Q’는 이수근, 전현무, 은지원, 유세윤, 승관과 함께 다양한 Q플레이어들이 퀴즈를 푸는 시청자 출제 퀴즈쇼로, 출제자의 성역이 없어 기존의 퀴즈 형식을 뛰어넘는 창의적이고 다양한 퀴즈들이 등장해 눈길을 모으며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