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교통약자 없는 사회로" 현대차의 '이지무브'

거동 불편한 어르신 대상으로
올해도 전동스쿠터 지원 실시

  • 구경우 기자
  • 2018-08-21 16:57:59
  • 기업



'교통약자 없는 사회로' 현대차의 '이지무브'
이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이 지난해 현대차그룹이 제공한 전동스쿠터에 앉아 있다. 21일 현대차그룹은 올해도 전동스쿠터 지원사업을 시행, 오는 9월14일까지 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사진제공=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의 안전하고 자유로운 이동을 위해 전동스쿠터를 제공한다.

21일 현대자동차그룹은 이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해 약 200만원 상당의 전동스쿠터 지원사업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현대차그룹이 교통과 사회적 약자의 이동 편의를 높이기 위해 실시하고 있는 중점 사회공헌사업 ‘이지무브(Easy Move)’의 하나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2016년 처음 전동스쿠터 지원사업을 시작해 2년간 총 251대를 보급했다. 어르신들이 전동스쿠터로 외출하는 과정에서 고립감을 해소하고 경제활동에 참여하는 등 사회적으로도 좋은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올해 시행되는 사업은 65세 이상 어르신 누구나 오는 9월14일까지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신청자는 지원서를 다운받아 간단한 인적사항과 함께 전동스쿠터가 필요한 이유에 대해 작성하면 현대차그룹이 신청자의 경제적 여건, 사회성 향상 등 다양한 부분을 고려하고 선정, 10월부터 전동스쿠터를 배포할 예정이다.

현대차그룹은 우리나라 노인인구 증가에 따른 근거리 이동수단 확대 필요성에 따라 전동스쿠터 기증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현대차그룹은 이동복지기기 전문 사회적기업 ‘이지무브’를 설립하고 자율주행기술이 적용된 미니카로 시각장애아동이 운전의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한 ‘차카차카 놀이터’를 만드는 등 이동복지를 위한 사회적 역할을 펼치고 있다. 또 장애인 가족에게 차량지원을 통해 여행 기회를 제공하는 ‘초록여행’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 중이다.
/구경우기자 bluesquar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