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판빙빙 동생 판청청, 서울 신사동서 목격…출국 금지령 해제?

  • 정진수 기자
  • 2018-10-03 10:26:07
  • TV·방송
판빙빙 동생 판청청, 서울 신사동서 목격…출국 금지령 해제?
판청청과 판빙빙/사진=연합뉴스

중국 스타 판빙빙(37)의 동생이자 아이돌 연습생 판청청(18)이 최근 서울에서 포착됐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일 대만 ‘자유시보’와 TVBS 방송, 삼립 TV(SET TV) 등 중화권 언론매체는 판청청이 지난달 30일 서울의 한 음식점에서 목격됐다는 누리꾼 주장이 제기됐다면서 판빙빙과 판청청 두 사람에게 내려진 출국금지령에 해제된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1일 한 중국 누리꾼은 웨이보에 판청청으로 추정되는 남성이 서울 강남구의 한 음식점에서 다른 2명의 남성과 함께 식사하는 모습을 게재했다.

판빙빙은 지난 6월 ‘이중계약’에 따른 탈세의혹이 제기된 이후 지금까지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고, SNS에서의 모든 활동도 중단됐다. 해외 이주설, 사망설, 미국 정치 망명설 등 갖가지 구설이 제기되었으나 현재까지도 판빙빙의 행적은 묘연한 상태다.

판청청이 출국한 것이 사실이라면 판빙빙과 그 가족에게 내려진 출국 금지령은 해제된 것을 의미해 조만간 판빙빙도 모습을 드러내는 것이 아니냐는 의견도 이어지고 있다.

한편 판청청은 지난 1월 중국판 프로듀스 101, ‘우상연습생 (偶像练习生)’을 통해 데뷔했다. 이후 보이그룹 낙화칠자 멤버로 활동 중이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