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내 사랑 치유기’ 소주연, 첫 등장부터 강렬…반전의 주인공

  • 김다운 기자
  • 2018-10-15 11:30:58
  • TV·방송
‘내 사랑 치유기’ 소주연, 첫 등장부터 강렬…반전의 주인공
/사진=MBC

배우 소주연이 또 한 번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MBC 새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연출/김성용, 극본/원영옥)에서 박전승(임강성)의 전 여자친구 양은주(소주연)로 첫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14일 첫 방송된 MBC ‘내 사랑 치유기’가 유쾌하면서도 흥미로운 스토리로 주목을 받는 가운데, 소주연이 극 초반 최고의 반전을 선사한 양은주 역을 맡아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첫 주말 드라마 데뷔라고는 믿기지 않는 안정된 연기로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은 소주연이 앞으로 어떤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줄지 시청자의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소주연은 매주 수요일 KBS ‘회사 가기 싫어’에서 막내 사원 이유진 역을 맡아 현실 연기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내 사랑 치유기’에서 또 다른 연기를 보여주며 무한한 가능성을 발휘했다

한편, 소주연이 출연하는 MBC 새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는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45분에 4회씩 연속 방송된다.

/김다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