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설렘주의보’ 주우재, 멍뭉美 남사친 변신…‘여심 저격’ 예고

  • 김다운 기자
  • 2018-10-24 08:31:19
  • TV·방송
‘설렘주의보’ 주우재, 멍뭉美 남사친 변신…‘여심 저격’ 예고
/사진=(유)설렘주의보

주우재가 분위기 메이커로 활약, ‘설렘주의보’에 달달함 한 스푼을 더한다.

로맨스의 끝을 보여줄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제작 (유)설렘주의보)는 독신주의 철벽남인 스타닥터 차우현(천정명 분)과 연애 지상주의자인 톱 여배우 윤유정(윤은혜 분)이 각자의 말 못할 속사정으로 가짜 스캔들을 만들어 내면서 벌어지는 예측불허 위장 로맨스다.

주우재는 윤유정의 아픔과 고민들을 속속들이 잘 알고 있는 절친이자 운동선수 출신 배우 성훈으로 분한다. 그는 뛰어난 피지컬과 서글서글한 성격, 몸에 배어 있는 매너까지 제대로인 ‘여심 흔들러’로서 시선을 끌어당길 예정이다.

특히 극 중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그의 진지한 눈빛과 시선을 집중시키는 비주얼이 탄성을 자아낸다. 또한 내추럴한 의상에 마스크로도 가려지지 않는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산, 여성 팬들의 눈에서 꿀이 떨어지고 있다.

이에 멍뭉미(美) 넘치는 성훈(주우재 분)으로 무한한 활약을 펼칠 주우재(성훈 역)를 향한 기대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그는 걸어 다니는 매력덩어리로 드라마를 보는 즐거움과 동시에 넘치는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설렘주의보’ 관계자는 “주우재가 맡은 성훈은 윤유정과 사소한 것들까지 공유하는 진정한 베스트 프렌드이자 말 못할 비밀을 가진 인물이기도 하다. 둘도 없는 연예계 절친 케미를 뽐낼 주우재, 윤은혜의 호흡과 성훈 캐릭터의 특별한 이야기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오는 31일 수요일 밤 11시 시청자들을 연애하고 싶게 만들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는 ‘마성의 기쁨’ 후속으로 오는 31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김다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