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금새록, ‘열혈사제’ 합류... ‘나랏말싸미’와 연이은 캐스팅에 ‘시선집중’

  • 정다훈 기자
  • 2018-10-26 13:18:50
  • 영화
금새록이 드라마 ‘열혈사제’에 전격 캐스팅됐다.

금새록이 2019년 상반기 SBS에서 첫 방송 예정인 드라마 ‘열혈사제’(극본 박재범/연출 이명우/제작 삼화네트웍스)의 출연을 확정했다. 김남길, 김성균, 이하늬에 이어 특급 라인업에 합류했다.

금새록, ‘열혈사제’ 합류... ‘나랏말싸미’와 연이은 캐스팅에 ‘시선집중’

‘열혈사제’는 사제와 형사가 노(老) 신부 살인 사건으로 만나 어영부영 공조수사를 시작하는 익스트림 코믹 수사극. 관피아·지역 복지기관의 착취·사이비 종교 등 지극히 현실적인 사안을 다루면서도, 자극에 의존하지 않는 코미디와 휴머니즘을 통해 재미와 감동,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금새록은 극 중 강력계 신입 형사 서승아 역을 맡았다. 가냘프고 예쁘장한 외모지만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근성 그 자체의 여형사다. 난데없이 랩에 빠져 스웩을 과시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실력은 없는 독보적 캐릭터다.

금새록은 드라마 ‘같이 살래요’와 영화 ‘독전’을 통해 신선한 이미지와 연기력으로 그 가능성을 입증했다. 여기에 얼마 전 영화 ‘나랏말싸미’의 캐스팅 소식을 알린 데 이어 드라마 ‘열혈사제’에도 합류하게 돼 차세대 여배우로서의 입지를 분명히 하게 됐다.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만큼 앞으로 장르불문 여러 방면에서 더욱 활약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열혈사제’는 ‘김과장’, ‘굿닥터’ 등 탄탄한 집필력을 자랑하는 박재범 작가와 ‘귓속말’, ‘펀치’ 등에서 탁월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이명우 감독이 의기투합해 관심을 모으는 작품. 믿고 보는 제작진과 더불어, 뚜렷한 색깔을 가진 개성파 배우들의 캐스팅으로 시청자들의 기대를 더욱 높였다. 2019년 상반기 SBS에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