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에어부산 바퀴벌레 출몰, "비행기 위생상태와는 관련 없을 수도…"

  • 이주한 기자
  • 2018-10-30 10:26:52
  • 사회일반
에어부산 바퀴벌레 출몰, '비행기 위생상태와는 관련 없을 수도…'
/사진=연합뉴스

저비용항공사 에어부산의 항공기에서 바퀴벌레 3마리가 발견됐다.

29일 에어부산과 승객 A씨에 따르면 28일 오후 2시 30분께 김포공항에서 출발해 김해공항으로 향하던 에어부산 항공기에서 바퀴벌레가 출몰했다.‘

A씨는 “이륙 전 착석을 한 지 얼마 안 돼 앞자리 앉은 여성이 ’바퀴벌레가 있다‘며 비명을 질렀다”면서 “곧 이륙이 준비되는 상황이라 승무원이 ’알겠다‘고 답한 뒤 이륙 후 해당 여성이 자리를 바꾸도록 조치했다”고 말했다.

이어 A씨는 자신의 옆자리 남성 가방 위에 바퀴벌레가 있는 모습도 발견했다. 그는 “승무원이 손님이 앉아있는 상태에서 가방에 살충제를 뿌리려고 해 ’가방을 통째로 들고 나가 해결하라‘고 말을 했고, 잠시 후 승무원이 바퀴벌레를 잡은 뒤 가방을 승객 다리 위에 올려놓고 갔다”고 말했다.

하지만 10여 분 뒤 바퀴벌레는 옆자리에서 또 발견됐다. 짧은 사이 한 비행기에서 총 3마리의 바퀴벌레가 출몰한 것이다.

에어부산은 이날 해당 항공편에서 바퀴벌레 3마리가 나온 사실을 인정했다.

항공사 측은 손님들이 내리고 난 뒤 방역작업을 실시하고 해당 손님들에게도 전화를 걸어 사과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방역을 주기적으로 하고 있는데 불미스런 일이 생겨 너무 죄송스럽다”면서 “다만 바퀴벌레가 승객의 짐 등을 통해 유입되는 경우도 있어 비행기의 위생상태와 관련 없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주한기자 ljh360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