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현장]‘여곡성’ 손나은, “선배 서영희 배우의 표정 하나 하나에 감탄해”

  • 정다훈 기자
  • 2018-11-01 16:26:03
  • 영화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동국대학교 선배 “서영희 선배에게 많이 배웠다”고 말했다.

[현장]‘여곡성’ 손나은, “선배 서영희 배우의 표정 하나 하나에 감탄해”
/사진=지수진 기자

1일 오후 서울 용산 CGV 아이파크몰에서 영화 ‘여곡성’(감독 유영선,제작 발자국공장· 공동제작 몬스터팩토리 )의 언론배급시사회 및 간담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유영선 감독과 배우 서영희, 손나은, 이태리, 박민지가 참석해 작품에 관해 이야기를 나눴다.

손나은은 이번 영화에서 동국대학교 선배 서영희와 호흡을 맞췄다. 손나은은 극 중 가문의 비극을 마주하게 된 기묘한 신력을 지닌 여인 ‘옥분’ 역을 맡았다.

손나은은 “서영희 선배님의 표정 하나하나에 감탄하면서 찍었다”며 “워낙 베테랑인 선배님의 연기를 보면서 많이 배웠고 저도 잘 표현하려고 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선배님 연기가 워낙 와 닿았다. 옥분 캐릭터가 변화하면서 신씨 부인의 영향을 받게 되는데, 마지막에 선배님 연기를 보면서 많이 표현하려고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여곡성’은 원인 모를 기이한 죽음이 이어지는 한 저택에 우연히 발을 들이게 된 옥분(손나은)과 비밀을 간직한 신씨 부인(서영희)이 집 안의 상상할 수 없는 진실과 마주하는 미스터리 공포영화다. 11월 8일 개봉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