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뮤지컬 배우 김소현-손준호 부부, 한 폭의 그림 같은 한강뷰 하우스 최초 공개

  • 정다훈 기자
  • 2018-11-08 17:08:12
  • TV·방송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SBS ‘좋은아침’에서 집을 공개했다.

8일 오전 방송된 SBS 교양프로그램 ‘좋은아침’에서는 김소현, 손준호 부부가 코너 ‘하우스’의 게스트로 출연했다.

뮤지컬 배우 김소현-손준호 부부, 한 폭의 그림 같은 한강뷰 하우스 최초 공개

김소현, 손준호 부부는 이날 방송에서 화이트 톤의 깔끔한 인테리어와 한강이 바로 보이는 탁 트인 한강뷰가 돋보이는 집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소현은 “이 집 매력은 한강이 보이는 것이다. 탁 트인 뷰가 너무 좋아서 주안이가 밖을 보면서 스케치한다.” 라고 밝혔고 이어 손준호는 “주안이가 오늘 비가 오는지, 날이 좋은지 알려준다. 높은 건물이 보이면 미세먼지가 좋고 안 보이면 나쁜걸 알려준다.”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우드와 실버 계열로 콘셉트에 맞춰 소품을 배치한 장식장을 공개하며 장식되어 있는 트로피가 눈길을 끌었다.

KBS ‘불후의 명곡’ 프로그램에서 우승한 트로피와 김소현의 트로피라며 손준호는 “전 아직 뮤지컬 상을 한번도 못 탔다. 상 받고 싶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뮤지컬 ‘엘리자벳’ 작품에 같이 출연하는 두 사람은 이번 작품을 기념할 장식품 오르골을 공개하며 김소현은 뮤지컬 ‘엘리자벳’ 넘버 ‘나는 나만의 것’을 손준호는 ‘날 혼자 두지 말아요’를 불러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공개된 주방에서도 시원하게 펼쳐진 한강 뷰가 눈에 띄며 아내 음식 솜씨에 대해 손준호는 “중, 상 사이에서 중에 가깝고 저는 주로 설거지를 맡는다.”라며 유쾌한 입담을 자랑했다.

김소현의 뮤지컬 ‘엘리자벳’ 녹음실 장면에서 김문정 음악감독은 “엘리자벳의 모성애를 그 누구보다 잘 표현해주실 것 같다”라고 이번 뮤지컬에서 김소현의 강점을 꼽았다.

김소현과 손준호는 방송에서와 달리 뮤지컬 연습 현장에서는 진지한 모습을 보였으며 김소현은 가사, 대사, 발음, 감독님의 말씀까지 모두 기록된 노트를 자랑하며 뮤지컬 ‘엘리자벳’에 대한 애정과 열정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빠질 수 없는 멋진 전망의 부부 침실을 공개하며 부부 침실에 주안이의 침대를 두고 세 가족이 같이 잔다고 밝혀 화목한 모습을 보였으며, 두 사람은 김동규의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를 듀엣으로 선보이며 마무리 했다.

한편, SBS ‘좋은아침’에서 생애 첫 하우스 공개로 이목을 집중시킨 김소현, 손준호가 출연하는 뮤지컬 ‘엘리자벳’은 오는 11월 17일부터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