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카카오 카풀 반대' 분신 사망한 택시기사 빈소 한강성심병원에 마련돼

  • 이정민 기자
  • 2019-01-12 14:18:24
  • 사회일반


'카카오 카풀 반대' 분신 사망한 택시기사 빈소 한강성심병원에 마련돼
연합뉴스

카카오 카풀 서비스 시행에 반대하며 분신해 숨진 택시기사 임 모 씨의 빈소가 여의도 한강성심병원에 설치됐다.

택시업계 관계자는 “고인이 치료받다 숨진 여의도 한강성심병원 장례식장에 오늘 빈소가 마련됐다”며 “장례 위원들이 구체적인 장례 절차 방안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임 씨는 지난 9일 오후 6시쯤 지하철 5호선 광화문역 2번 출구 앞에 세워둔 자신의 택시 안에서 분신한 뒤,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임 씨는 카카오와 정부를 비판하는 내용의 유서를 남겼다.

/이정민기자 ljm01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