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경기관광公 '세자녀 직원' 1시간 근무단축

  • 윤종열 기자
  • 2019-01-13 08:16:02
  • 전국
경기관광공사는 출산율을 높이기 위해 올해부터 세 자녀 이상 직원의 하루 근무시간을 1시간 줄여주는 등 다양한 복지제도를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공사는 초등학교 졸업 이전 자녀가 3명 이상인 직원의 하루 근무시간을 1시간 단축해 주기로 했다. 부득이한 근무시간 외 연장 근무 시에는 초과근무 수당을 기존보다 10% 높여 지급한다. 또 1시간 단위의 휴가제도를 새로 도입, 직원들이 하루에 3시간까지 초단기 휴가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매주 1회 운영하던 야근이나 회식이 없는 ‘가족 사랑의 날’을 올해부터 2회로 늘리기로 했다. 이밖에 공사는 10일 이상의 장기 휴가를 적극적으로 권유하는 ‘리프레시 휴가제’도 도입하기로 했다. /수원=윤종열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