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이슈
청년 취업 뽀개기! 필리핀에서 준비하는 어학연수, ‘더샵 클락힐즈’ 주목

- 대학생 취업 설문조사 결과, 취준생 영어 등 외국어 실력을 가장 신경 써…

- 훌륭한 교육환경 갖춘 필리핀 클락에 들어서는 ‘더샵 클락힐즈’ 인기



<더샵 클락힐즈 조감도>






최근 청년 실업률이 늘어나면서 취업을 위한 스펙 쌓기 열풍이 불고 있다. 특히 토익과 토플이 중요시되는 취업 시장에 뛰어들기 위해 어학연수를 준비하는 학생이 늘어났다.

실제로, 알바몬과 잡코리아에서 함께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대학생들이 가장 신경 쓰는 취업 핸디캡(*복수 응답, 이하 응답률) 1위로 △영어 등 외국어 실력(51.9%)이 꼽혔다. 뒤를 이어 △부족한 자격증(41.1%), △텅빈 경력란(38.8%), △어학 연수 등 해외 경험 부족(34.5%) 등이 차지했다.

영어교육에 대한 관심은 꾸준했다. 2015년 설문조사 당시에도 영어 등 외국어 실력을 꼽는 응답이 절반(52.2%, 응답률 기준)가량을 보이며 취업시장에서 외국어가 차지하는 비중이 높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영어가 취업의 필수가 되며 부모님의 지원도 늘어나는 추세다. 해외유학은 물론 워킹홀리데이, 어학연수 등이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미국, 영국, 캐나다, 뉴질랜드, 필리핀 등의 영어권 국가로 가장 많이 연수를 가는 추세다. 그중 가성비 좋은 필리핀이 학생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영어 사용 국가인 필리핀은 어학연수, 조기유학 등 수요가 풍부해 한국인이 많이 찾는 나라 중 하나다. 비행기로 4시간 이내면 오갈 수 있고, 직항노선이 운행되고 있어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국내보다 비교적 낮은 생활 물가이기 때문에 적은 비용으로 방문할 수 있다는 점에서도 인기가 많다.

이렇듯, 필리핀으로 공부를 준비하는 사람들이 늘며 필리핀 클락이 주목받고 있다.

필리핀 클락은 뛰어난 교육환경을 갖추고 있다. 세인트폴 국제학교, 필리핀 과학고, 안테네오 경영대학원, 필리핀대학 클락캠퍼스 등의 교육시설이 조성돼 있으며 싱가폴 국제학교도 들어설 예정이다. 시설들은 단지 반경 5km 이내에 자리 잡고 있어 유학이나 어학연수를 위한 방문객들에게 최적의 환경을 자랑한다.



정부차원의 체계적인 개발을 위해 설립된 대통령직속기관 ‘클락개발공사(Clark Development Cooperation:CDC)’에서 직접 관할해 20년간 살인, 강도와 같은 강력범죄율이 한 건도 없었을 정도로 치안이 우수하다. 도시 전체가 담장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5개의 게이트를 통해서만 출입 가능, 24시간 경찰이 교대근무를 하며 철저한 보안을 유지하고 있다.

더불어 유해시설을 철저히 관리하고 있기 때문에 매연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 청정도시다. 최근 국내 미세먼지 주의보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만큼 깨끗한 공기를 마시기 어려운 상황에서 클락은 최적의 대기환경을 누릴 수 있다.

필리핀 클락에 포스코건설이 선보이는 해외 진출 1호 프로젝트 `더샵 클락힐즈`가 자녀의 유학을 준비하는 학부모 수요자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 단지는 이미 1차 분양분을 완료하고 2차 분양을 진행 중이다.

지하 1층~지상 21층, 콘도미니움 5개동, 스튜디오에서 4Bed까지 총 552가구로 구성된다. 용도에 따라 평면을 선택할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넓혔다. 단지 내에서 1인 가구뿐만 아니라 4인 가족도 편안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클락 내 핵심 입지에 위치해 풍부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10분 거리에 4개의 골프장이 위치하고 노천온천인 푸닝온천, 영화관 등이 조성돼 편리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 여의도공원 2배 면적인 센트럴 파크 Parade Ground를 도보로 이동하며 쾌적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고. 이 외에 에어포스 시티병원, 여성 의료센터, 세인트폴 국제학교, 필리핀 과학고 등 의료 및 교육시설들도 인근에 위치해 있다.

`더샵 클락힐즈` 국내 홍보관은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 617에 위치해 있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8.05 17:18:26시 기준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