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현장] ’돈’ 유지태가 예견했다..“류준열, 거목 배우 될 것‘

  • 정다훈 기자
  • 2019-02-11 11:57:49
  • 영화
‘돈’ 배우 유지태가 류준열에 대해 “거목이 될 배우”라고 극찬했다.

11일 오전 서울 압구정 CGV에서 영화 ‘돈(박누리 감독)’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배우 유지태, 조우진, 류준열 및 감독 박누리가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현장] ’돈’ 유지태가 예견했다..“류준열, 거목 배우 될 것‘
배우 유지태

유지태는 ‘돈’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류준열에 대해 “영화 ‘소셜포비아’를 보고 저런 친구를 어디서 데리고 왔지 싶었다. 이후 작품에서도 자신을 변주하는 모습을 보고 정말 궁금한 친구였다”며 류준열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전했다.

이어 “현장에서 보니 정말 바른 생활 사나이더라. 재치도 있고 선배들 스태프들에게도 정말 잘한다. ”며 후배를 칭찬했다.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준열이는 지금도 잘되고 있는 배우지만 앞으로 더욱 더 기대가 되는 배우다. 거목이 될 배우라 생각한다”고 실력을 칭찬했다.

한편, ‘돈’은 부자가 되고 싶었던 신입 주식 브로커 일현(류준열 분)이 베일에 싸인 작전 설계자 번호표(유지태 분)를 만나게 된 후 엄청난 거액을 건 작전에 휘말리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오는 3월 개봉예정.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