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기획·연재

신한은행, 신한쏠(SOL) 앱에 안면인증 솔루션 적용…"진정한 비대면 업무 시작"

  • 김강현 기자
  • 2019-02-11 14:55:48
  • 기획·연재
신한은행, 신한쏠(SOL) 앱에 안면인증 솔루션 적용…'진정한 비대면 업무 시작'
사진=신한은행

[서울경제 포춘코리아 편집부] 신한은행이 신한금융그룹 통합앱 신한쏠(SOL)에 안면인증 솔루션을 적용했다고 11일 밝혔다.

안면인증 솔루션을 통해 신한쏠은 편의성이 대폭 확대됐다. 기존에는 계좌 미보유 고객이 비대면 실명확인을 하려면 영상통화를 해야 했다. 영상통화 실명확인은 상담사 근무시간에만 업무가 가능하고 고객 대기시간도 길어 불편한 점이 많았다.

이번에 새로 도입한 안면인증 솔루션 덕분에 앞으로는 신분증 촬영과 얼굴 영상촬영만으로도 비대면 실명확인이 가능하도록 바뀌었다. 상담원 연결 없이 365일 24시간 서비스가 가능하며 신속한 업무처리가 가능해졌다.

신한은행은 대학교 신학기에 맞춰 2월부터 4월까지 신한은행과 협약된 60여 개 대학교 10만여 명 대학생을 대상으로 학생증 체크카드 발급에 서비스를 우선 적용할 예정이다. 이들 결과 모니터링 후 큰 문제가 발견되지 않으면 다른 업무에도 안면인증 솔루션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대학교 학생증 발급은 신학기 등록 기간에 집중되는 특성이 있어 해당 기간 상담원과의 영상통화 대기시간이 길어지는 등 불편함이 컸다”며 “안면인증 서비스 시행으로 고객 편의성을 크게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쏠은 지난해 2월 신한금융그룹 산하 6개 앱을 통합해 출시한 이후 지난해 말 기준 800만 가입자를 돌파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김강현 기자 seta1857@hmgp.co.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