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군인 4명 사망 원인이? “병원 이송됐으나 모두 숨져” 기상 상태 양호, 건물 사이로 떨어져

  • 홍준선 기자
  • 2019-02-12 10:15:19
  • 사회일반
이스탄불 주택가 한복판에 군용 헬리콥터가 추락해 탑승하고 있던 군인 4명이 사망했다.

이스탄불주지사는 이날 저녁 6시 50분쯤 이스탄불 아시아 쪽 체크메쾨이 구역에 UH-1 기종 헬기가 추락했다고 전했다.

또한, 추락 직후 탑승 군인 4명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모두 사망했다.

추락한 사고 지점은 주택가 한복판이었지만 건물 사이로 기체가 떨어져 탑승자 외에는 인명피해가 없다고 예를리카야 주지사는 말했다.

한편, 추락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으며 이날 이스탄불 일대의 기상 상태는 양호했다.

작년 11월에도 UH-1 헬기가 훈련 비행 중 이스탄불 아시아 쪽 산작테페 주택가 추락, 탑승한 군인 5명 중 4명이 세상을 떠났다.

/홍준선기자 hjs01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