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여수페인트가게 화재 원인이? “배전반에서 불 시작” 목격자, 폭발음에 주민 ‘긴급대피’

  • 홍준선 기자
  • 2019-02-12 15:28:26
  • 사회일반
전남의 한 페인트가게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오늘 12일 오전 5시30분께 전남 여수시 신기동 2층 상가건물 내 페인트 가게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해당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1시간20여분 만에 진화했다.

또한,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 불로 건물 1·2층 약 290㎡가 모두 탔으며, 가게 내 인화물질이 타면서 발생한 폭발음에 놀란 주민 15명이 긴급대피했다.

한편,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 파악에 나섰으며 배전반에서 불이 시작된 것 같다는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경위를 조사하는 중이다.

/홍준선기자 hjs01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