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통일·외교·안보

트럼프, 2차 북미회담에 자신감…"첫 회담처럼 잘할 것"

텍사스 엘패소 유세…“김정은과 아주 훌륭한 관계”

  • 정선은 기자
  • 2019-02-12 16:20:45
  • 통일·외교·안보

북미회담, 트럼프

트럼프, 2차 북미회담에 자신감…'첫 회담처럼 잘할 것'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11일 텍사스 엘패소에서 연설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1일(현지시간) “처음 정상회담 때 그랬듯이 두 번째 정상회담에서도 잘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 텍사스주의 국경도시 엘패소에서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MAGA) 집회를 열고 한 연설에서 취임 이후 자신의 성과를 자랑했다. 그는 “내가 취임했을 때 북한은 전쟁을 할 것처럼 보였다”면서 “지금은 미사일 발사도, 로켓 시험도 없고, 핵 실험도 없다”며“(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좋은 관계를 맺자 우리의 인질들이 돌아왔고, (전사한 미군) 유해들도 돌아오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내가 듣는 얘기는 모두 ‘좀 더 빨리 움직일 수 없느냐’는 것”이라며 “그런데 내가 싱가포르를 떠난 것은 15개월 전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들(전임 대통령들)은 85년가량 협상을 벌여왔는데 지금 그들의 불만은 ‘트럼프는 왜 그렇게 오래 걸리느냐’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언젠가 그들 모두가 우리에게 감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선은 인턴기자 jsezz@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