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류현진 첫 승 한 날, ‘다저스 스페셜 캔맥주’ 나왔다

하이트진로, LA다저스 공식맥주 출시
다저스타디움과 美 LA 인근서만 판매
하이트 “아직 국내 출시 계획은 없어”

류현진 첫 승 한 날, ‘다저스 스페셜 캔맥주’ 나왔다

LA다저스 소속 류현진 선수가 개막전 선발투수로 나서 첫 승을 거둔 날, 하이트진로(000080)의 다저스 스페셜 캔맥주가 출시됐다.

하이트진로는 29일 미국 프로야구 LA다저스 공식 맥주인 ‘2019 하이트 다저스 스페셜캔’(사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미국 프로야구 개막에 맞춰 출시된 신제품은 세계적 아트토이 디자이너인 스캣원이 디자인했으며 시즌 기간 LA 다저스타디움, 로스앤젤레스(LA) 지역의 한인 마트와 아시안 계열 마트를 중심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다저스타디움에서는 참이슬을 재료로 한 칵테일도 함께 판매된다. 다만 다저스 스페셜캔의 국내 출시 계획은 아직 없다고 하이트진로 측은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2012년 LA다저스와 제휴를 맺은 뒤 올해로 8년째 미국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올해도 LA다저스와 함께 현지 야구팬을 대상으로 시음행사 등 다양한 홍보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황정호 하이트진로아메리카 법인장은 “교민과 현지인들이 함께 할 수 있는 차별화된 마케팅으로 변화에 민감한 밀레니얼 세대를 공략하겠다”며 “국내 대표 주류기업으로서 소주의 세계화에 앞장서는 것은 물론 미국 현지에서도 한국을 대표하는 주류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
/김현상기자 kim012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