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분양·청약

1순위 7.2만 명 몰린 ‘힐스테이트 북위례’... 당첨 가점 보니

1순위 7.2만 명 몰린 ‘힐스테이트 북위례’... 당첨 가점 보니

1순위에서 무려 7만 2,000여 명이 몰린 ‘힐스테이트 북위례’ 가 높은 청약 당첨가점을 기록하며 흥행몰이에 성공했다.

12일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힐스테이트 북위례 전용면적 92㎡ 해당지역(하남) 당첨 가점 최저점은 56점을 기록했다. 최고점은 74점으로 집계됐다. 이 타입의 기타경기와 기타지역 당첨가점 최저점은 각각 70점과 69점을 기록했다. 최고점은 각각 78점, 79점이었다.

전용 98㎡ 해당지역 당첨가점 커트라인은 53점이었으며 기타경기와 기타지역 커트라인은 각각 69점으로 집계됐다. 627가구를 모집하는 102㎡ 해당지역 당첨가점 최저점은 53점인 반면 기타경기와 기타지역 당첨가점 최저점은 각각 69점을 기록했다. 힐스테이트 북위례는 거주자 우선공급 기준에 따라 하남시 1년이상 거주자에게 30%가 배정되며 경기도 1년이상 거주자에게 20%, 나머지 50%는 서울 인천 거주자에게 돌아간다.

현대엔지니어링이 경기도 하남시 위례신도시 택지개발지구 A3-4a블록에 짓는 힐스테이트 북위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5층, 14개동, 전용면적 92~102㎡, 총 1078가구로 조성된다. 올해 위례신도시에서 공급되는 단지 중 가장 규모가 크다.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는 데다 원가공개 확대도 첫 적용되면서 분양가가 낮게 책정된 것이 흥행에 도움이 된 것으로 보인다. 3.3㎡당 평균 분양가는 1,833만 원이다. /이주원기자 jwoonmai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