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역사의 향기/표지석] <34>양정의숙(養正義塾) 창학터

  • 김정욱 기자
  • 2019-05-12 17:08:28
  • 사회일반
[역사의 향기/표지석] 34양정의숙(養正義塾) 창학터

양정의숙(養正義塾)은 1905년에 세워진 우리나라 최초의 민립사학으로 창학터 표지석은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뒤편에 있다.

엄주익이 세운 이 학교는 현재 양정고등학교와 양정중학교의 전신으로 설립 당시 법률학과와 경제학과가 있었다. 엄주익은 1904년 일본으로 건너가 근대화 문물을 견학·시찰하고 귀국한 뒤 우리나라에서 가장 급선무가 교육의 보급이라고 생각해 양정의숙을 세웠다. 양정의숙은 일제강점기 체육부를 중점 육성해 1936년 베를린올림픽에서 이 학교 출신인 손기정이 금메달, 남승룡이 동메달을 획득하는 성과를 거뒀다. 독립운동가인 박상진과 안희제도 이 학교 출신이다.

양정의숙은 1913년 ‘조선교육령’에 따라 전공학과가 폐지되고 교명이 양정고등보통학교로 개칭됐으며 1938년에는 양정중학교로 개편됐다. 또 지난 1952년 양정중학교와 양정고등학교로 분리돼 현재에 이르고 있다.
/김정욱기자 mykj@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