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정책·제도

대한건축사협회, 건축사 재난안전지원단 출범

대한건축사협회, 건축사 재난안전지원단 출범
16일 대한건축사협회 1층 대강당에서 열린 건축사 재난안전지원단 발대식에서 건축사가 결의문을 낭독하고 있다. /사진제공=대한건축사협회

대한건축사협회는 건축전문가로서 건축사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통해 국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하고 건축의 공공성을 확보하기 위하여 전국 규모의 건축사 재난안전 지원단을 공식 출범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대한건축사협회 1층 대강당에서 발대식을 개최한 건축사 재난안전지원단은 전국의 건축사 365명을 단원으로 본 협회에 ‘중앙 재난안전지원단’과 17개 시도건축사회에 각 ‘건축사회 재난안전지원단’으로 구성된다. 전국적으로 재해·재난발생 시 신속히 투입돼 건축안전전문가로서 원인조사 및 건축물 안전점검을 통해 피해건축물 사용 여부 및 구조체의 보수·보강 범위 설정하는 등 구호 봉사활동을 전개하게 된다.

석정훈 대한건축사협회 회장은 개회사에서 “건축사는 국민에게 안락한 삶을 제공할 뿐 아니라 각종 재해와 사고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보장하는 지킴이의 역할도 담당해야 한다는 의무 또한 주어졌다”며 “지원단의 출발을 시작으로 우리 건축사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공인으로서 역할을 다해 국민 속에 반듯하게 자리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명기자 nowl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