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KST플레이스, “주차정보 빅데이터 구축한다”…과기정통부 플랫폼 사업자 선정

KST플레이스, “주차정보 빅데이터 구축한다”…과기정통부 플랫폼 사업자 선정
KST플레이스 마카롱파킹 앱 화면/사진제공=KST플레이스

스마트 주차서비스 기업 ‘KST플레이스’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주차정보 빅데이터 센터 구축 사업자에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최근 공공과 민간이 협업해 데이터 기반의 가치 창출 생태계 조성을 목적으로 지원하는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공모 사업의 10개 과제를 최종 선정했다.

KST플레이스에 따르면 이번에 선정된 자사의 ‘교통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은 교통 전문 연구기관인 한국교통연구원이 중심이 돼 차량, 도로, 철도, 내비게이션, 유동인구, 주차 등의 분야에 걸쳐 일일 700기가바이트(GB) 데이터를 생산하는 8개 센터와 협업한다. 또 이를 통해 데이터 기반의 도로 및 대중교통 개선 서비스, 스마트시티 지원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KST플레이스는 “이번 사업으로 공영·민간주차장 운영 정보와 주차장을 이용하는 사용자의 데이터를 수집해 통합 주차 빅데이터 센터를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차 빅데이터 수집을 위해 자체 개발한 사물인터넷(IoT) 주차 검지센서를 설치하고, 이를 스마트 무인주차 플랫폼인 ‘마카롱파킹’과 연동한다. 마카롱파킹 플랫폼은 실시간 사용자 정보와 자동 입·출차 및 결제기능이 특징으로 여기서 빅데이터를 수집한다.

김형일 KST플레이스 대표는 “이번 과기정통부 ‘교통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자 선정은 KST플레이스의 기술력이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라며 “스마트시티 시대에 걸맞은 지능형 공간 솔루션을 개발하고 제공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