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박지원 "황교안은 노무현 아냐..종로대신 비례나갈 것"

창원성산 보선도 출마 거부
낙선하면 대권행보 장애

박지원, 창원성산, 종로, 비례대표, 황교안, 한국당

박지원 '황교안은 노무현 아냐..종로대신 비례나갈 것'

박지원(사진)민주평화당 의원이 31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향해 “종로에 출마하지 않고 비례 대표로 출마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 의원은 이날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황교안 대표는 노무현이 아니다”라며 “당에서 원하면 비례대표로 갈 수 있다는 것을 함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황 대표는 유튜브 채널 ‘오른소리’에 출연해 “지금은 결정된 것이 없다. 당이 꼭 필요한 것이라고 하면 무엇이든지 다 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한국당이 지난 4·3 보궐 선거 때 황교안 대표에게 창원·성산 지역 출마를 권했다. 하지만 황 대표는 출마하지 않았다”며 “대신 원룸을 얻어서 선거를 돕다가 결국 패배했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만약 황 대표가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해 낙선할 경우 대통령 후보가 되기 힘들다. 지금은 내년 총선을 지휘하기 위해 당 대표는 비례 대표로 간다는 구실을 만들어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송종호기자 joist1894@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