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미우새’ 홍진영 언니 ‘홍선영’, 6천명 관객 앞에서 국내 첫 라이브 무대?

  • 최주리 기자
  • 2019-06-02 19:20:42
  • TV·방송
2일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6천여 명의 관객 앞에서 최초로 노래 실력을 선보인다.

‘미우새’ 홍진영 언니 ‘홍선영’, 6천명 관객 앞에서  국내 첫 라이브 무대?
/사진=sbs

이날, ‘행사의 여왕’ 홍진영은 아침 7시부터 다음 날 새벽까지 24시간이 모자랄 정도로 꽉 찬 행사 스케줄을 완벽히 소화해내는 모습을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홍선영은 바쁜 하루를 보내며 고생하는 동생 홍진영을 위해 이번 지방 행사 스케줄을 함께 따라나선 것.

“바쁠 땐 하루 7~8개의 행사를 다닌다!”는 홍진영이 관객 앞에만 서면 무대를 휘어잡는 프로美를 보이자 선영은 뿌듯함을 금치 못했다. 하지만 진영과 선영, 두 딸이 시간에 쫓겨 차에서 식사를 하는 모습에 진영의 어머니는 안타까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이날 진영만큼이나 바쁘게 노래 연습을 한 사람은 따로 있었다. 진영을 따라 행사에 간 선영이 깜짝 무대에 서게 된 것! 무대에 오르기 전, “토할 것 같다” 라며 극도의 긴장감을 표출하던 선영은 과연 6,000여 명의 관객 앞에서 무사히 노래를 마칠 수 있을지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24시간이 모자란 행사 여신 홍진영과 홍선영의 행사 정복기는 오늘(2일) 일요일 밤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