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장자연 증언' 윤지오씨 후원금 반환 집단소송에 직면




‘고(故) 장자연 사건’ 증언자인 배우 윤지오씨가 후원금을 반환해달라는 집단소송에 직면했다. 6일 법조계에 따르면 윤씨 후원자들을 대리하는 법률사무소 로앤어스는 오는 10일 서울중앙지법에 소송장을 접수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소송에 참여한 후원자는 370명 이상으로 반환을 요구할 후원금은 총 1,000만원대인 것으로 전해졌다. ‘장자연 리스트’의 주요 증언자인 윤씨는 증언자 보호를 위한 비영리단체 ‘지상의빛’을 만든다며 후원금을 모아왔다. 후원금은 1억5,000만원 이상인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책 집필 관계로 연락하던 김수민 작가 등에 의해 증언의 신빙성 논란에 휩싸이고 이를 해명하지 않은 채 캐나다로 출국해 의혹을 증폭시켰다. 윤씨는 이 밖에도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및 모욕 혐의로 고소당하고 사기 혐의로 고발당한 상태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5 08:29:14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