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문화

봉준호 '기생충' 프랑스 극장가도 접수

개봉 첫주 25만 관객 동원
역대 한국영화 최고 기록
'써니' 넘고 5월 흥행 신기록도

  • 나윤석 기자
  • 2019-06-12 09:43:35
  • 문화
봉준호 '기생충' 프랑스 극장가도 접수
영화 ‘기생충’의 포스터.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프랑스에서 개봉한 한국영화 가운데 개봉 첫주 최고의 흥행 성적을 기록했다.

이 영화의 투자·배급사인 CJ엔터테인먼트는 최근 프랑스에서 개봉한 ‘기생충’이 5~9일 25만9,737명의 관객을 동원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프랑스에서 개봉한 역대 한국영화 가운데 개봉 첫주의 최고 스코어다. 종전 기록은 같은 봉 감독의 ‘설국열차’(23만5,371명)였다.

‘기생충’은 같은 날 개봉한 ‘엑스맨: 다크 피닉스’에 이어 프랑스 박스오피스 2위를 차지했다. ‘엑스맨’은 같은 기간 49만8,000명을 불러모았다. CJ 관계자는 “‘엑스맨’의 경우 597개 관에서 개봉해 거둔 성적이지만 ‘기생충’은 179개 관에서 상영한 결과”라며 “현지 관객들의 열기에 힘입어 ‘기생충’은 이번 주중 300여개 관에서 확대 상영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역대 프랑스 개봉 한국영화 중 최고 스코어를 기록한 ‘설국열차’는 최종 약 68만 명을 동원했고, 2위 ‘취화선’은 31만 명, 3위‘ 아가씨’는 30만 명, 4위 ‘부산행’은 27만 명을 각각 불러모은 바 있다.

‘기생충’은 국내 극장가의 5월 흥행 신기록도 작성했다. 지난달 30일 한국에 개봉한 이 영화는 이날 현재 누적 관객 740만을 넘어섰다. 이는 역대 5월 개봉한 영화 가운데 최다 관객 기록이다. 기존의 최고 흥행 기록은 2011년에 개봉한 ‘써니’(736만2,465)였다. /나윤석기자 nagij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