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현대차 기술직 신입사원, 복지시설 봉사활동

  • 울산=장지승 기자
  • 2019-06-18 12:08:11
  • 전국
현대자동차가 사내하도급 근로자를 대상으로 채용한 기술직 신입사원들이 18일 지역 사회복지시설 봉사활동을 했다.

올해 6월 특별채용된 기술직 신입사원 400명 가운데 200명은 18일 울산양로원과 소망재활원, 백정애 건강실버타운, 엘림종합복지센터, 혜진원 등 지역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시설 내·외부 환경정화, 어르신 마사지 등 노력봉사 활동을 펼쳤다. 나머지 200명은 내달 1일 봉사활동을 이어간다.

현대자동차는 ‘인성을 겸비한 글로벌 기술인재 육성’을 목표로 기술직 신입사원 입문교육에서 봉사활동을 필수 과정으로 운영하고 있다.

기술직 신입사원 입문교육은 지난 10일부터 4주 과정으로 진행중이다. 신입사원 400명은 다음 달 5일 입사식을 갖고 8일부터 울산 등 생산현장에서 새로운 첫 발을 내딛는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봉사활동은 내가 가진 것을 베풀고 나누는 뜻 깊은 경험이 될 것”이라며 “타인을 먼저 배려하는 따뜻한 인성과 함께 실력을 갖춘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2012년부터 현재까지 사내하도급 근로자 7,500명을 정규직으로 채용했으며 2021년까지 총 9,50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울산=장지승기자 jj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