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종합] 꼬카인? 성희롱 피해자 BJ잼미, 이번엔 본인이 '남성 비하' 논란

본인 인터넷 방송에서 바지에 손 넣었다 냄새 맡고 "남자들 왜 이러냐"

  • 최상진 기자
  • 2019-07-10 16:03:45
  • 사회일반
[종합] 꼬카인? 성희롱 피해자 BJ잼미, 이번엔 본인이 '남성 비하' 논란
BJ잼미 방송화면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최근 감스트를 비롯한 BJ들에 의해 성희롱 대상이 돼 피해를 입었던 BJ잼미가 남성 비하 동작으로 이번에는 자신이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BJ잼미는 8일 인터넷방송 트위치티비 생방송에서 게임방송 도중 문제가 생기자 시청자들과 대화를 나누던 도중 파자마 바지 속에 양손을 집어넣었다가 다시 손을 빼 냄새를 맡는 소위 ‘꼬카인’ 제스처를 취했다.

이 행동에 대해 잼미는 “남자분들 이거 여름에 왜 하는 거에요?”라며 “인터넷에 많이 뜨더라”는 말과 함께 다시 똑같은 제스처를 취하며 웃었다.

시청자들은 이 동작이 남성을 비하하는 의도로 보일 수 있다는 반응을 보였다. “선을 넘었다. 그만하라”등 위험성을 예고했으나 잼미는 “선 넘는 건가?”라는 말과 함께 웃으며 이 동작을 반복했다.

영상이 온라인게시판에 퍼지면서 논란이 커지자 잼미는 이날 한 커뮤니티에 글을 올려 “인터넷으로 돌아다니는 만화 짤방만 보고 희화화된 재미있는 부분이라고 따라 했는데 남자분들이 성희롱으로 느끼실 수 있을지 인지를 못 했다. 죄송하다. 조금이라도 불편함을 느끼신 분들, 그렇지 않으신 분들에게도 죄송하다”라며 사과했다.

잼미는 앞서 BJ 감스트, 외질혜, NS남순이 아프리카TV 생방송 도중 성희롱 발언의 대상이 된 바 있다. 감스트·외질혜·NS남순은 유튜브 채널에 사과 영상을 게재하고, 방송을 하지 않고 있다.

당시 논란이 커지자 BJ잼미는 “부모님이 화가 많이 나셨다. 앞으로 어떻게 대응할 지 부모님, 소속사와 협의하겠다”며 불편한 기색을 내비쳤다.

[종합] 꼬카인? 성희롱 피해자 BJ잼미, 이번엔 본인이 '남성 비하' 논란
BJ잼미 인스타그램

/최상진기자 csj845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